TV 만화애니 HD 720P 한글자막 동영상 "블랙 라군 (BLACK LAGOON)19화 입니다.
     TV 만화애니 HD 720P 한글자막 동영상 "블랙 라군 (BLACK LAGOON)" 19화 입니다.
     TV 만화애니 HD 720P 한글자막 동영상 "블랙 라군 (BLACK LAGOON)" 19화 입니다.

 

- 매번 재생시 처음에 광고영상이(15~25초)끝난후 해당 영상이 재생이 되니 기다려주시면 됩니다.

- 화면이 작을경우 전체화면(십자 대각선 화살표모양의 버튼)으로보시면됩니다.

- 좀더 고화질로 보실려면 플레이어에서 360P 란곳을 눌러서 480P,720P,1080P 를 눌러 해상도를 올려주시면 
   됩니다.





애니정보

 제목
블랙 라군 ( 2006 년 )
 원제
 영제
BLACK LAGOON
 부제
블랙 라군
 감독
카타부치 스나오 (片?須直)
 원작
히로에 레이 (?江?威)
 각본
카타부치 스나오 (片?須直)
 제작
제네온 엔터테인먼트 | 매드하우스
 저작권
ⓒ ?江?威/小?館?BLACK LAGOON製作委員?
 음악
EDISON
 장르
액션 | 범죄물
 BA 등급
BA-17 (17세이상)
 구분
TV-Series
 총화수
25 분 X 24 화
 제작국
일본



애니소개

쇼각칸(小?館)의 잡지 '월간 선데이 제넥스'에서 2002년 5월부터 연재되고 있는 히로에 레이의 만화를 애니화한 작품이다. 평범한 상사의 샐러리맨이었던 주인공 오카지마 로쿠로가 출장을 나갔다가 동중국해 인근에서 '라군 상회'라는 해적 비슷한 운반책 집단을 만나면서, 이를 계기로 현재까지의 엘리트 인생을 버리고 '로크'라는 이름의 운반책으로 활약하게 되는 내용을 그리고 있다. 깔끔한 그림체로 그려지는 개성 강한 등장인물들과 시원스런 액션이 강렬한 인상을 남기면서 많은 인기를 얻은 작품이다.

애니메이션 제작을 담당하고 있는 것은 매드하우스로, 오랜만에 성인들을 위한 하드보일드 액션물을 멋지게 그려내겠노라 장담하고 있다. 감독은 <아리테 히메>의 카타부치 스나오가 맡고 있으며, 시리즈 구성이나 각본까지 모두 감독이 직접 담당하고 있다.

2006년 4월에 방영이 시작된 1기 시리즈는 화려한 영상미와 더불어 무게감 있는 액션을 선보여 상당한 인기를 얻으며 전 13(편)화의 짦은 분량으로 완결되었으나, 뒤이어 2기 제작 소식이 들려와 팬들을 환호하게 만들었다. 'BLACK LAGOON The Second Barrage'라는 제목이 붙은 2기 시리즈는 '2기'라는 의미가 붙어 있긴 하지만 첫화를 13(편)화로 표기하는 등 분할 2쿠르 형태(2쿠르 분량을 두 번으로 나뉘어 13(편)화씩 방영하는 형태)를 띠고 있어 전작의 연장선상이라는 느낌이 강하다. 종영된 이후로도 꾸준히 3기에 대한 루머가 들려왔는데 2010년이 되어서야 OVA의 형태로 3기 시리즈가 선을 보이게 되었다.

1OP. 「Red fraction」 노래 : MELL
1ED. 「Don't Look Behind」
15(편)화 ED. 「The world of midnight」 노래 : Minako "mooki" obata
24(편)화 ED. 「Preach Headz Addiction」




 줄거리


국립 대학을 졸업하고 유명 기업에 들어가 엘리트로서의 기반을 다져온 상사맨 오카지마 로쿠로는 회사의 중요 기밀을 기록한 디스크를 갖고 동남아시아로 출장을 떠난다. 그러나 동중국해 인근에서 그만 해적단 같은 운반책 집단 '라군 상회'에 납치를 당하고 만다. 회사는 기밀 유지를 위해 간단히 오카지마를 포기하고 용병을 고용해 라군 상회 멤버들과 더불어 오카지마까지 한꺼번에 없애 버리려 하지만, 그의 기지로 간신히 위기를 모면하고 일행은 탈출에 성공한다. 그간 충성을 다했던 회사로부터 너무나 쉽사리 버림을 받고 더이상 갈 곳마저 없어진 오카지마는 자신의 이름과 지금까지의 과거를 모두 버리고 '로크'라는 이름으로 라군 상회의 일원이 된다.
이전에 군인이었던 더치, 메카닉을 담당하는 베니, '쌍권총'이라는 별명을 가진 건맨 레비에 새로이 가세한 로크까지, 라군 상회의 멤버들은 오늘도 어뢰정을 개조한 그들의 거처 블랙 라군 호를 타고 화약 냄새와 피비린내를 풍기며 남해를 떠돌고 있는데...


 

 

 



 
 


 

 







Posted by Hanyoung3290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