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V 만화애니 HD 720P 한글자막 동영상 "너에게 닿기를" 1기 15화 입니다.
           TV 만화애니 HD 720P 한글자막 동영상 "너에게 닿기를" 1기 15화 입니다.
           TV 만화애니 HD 720P 한글자막 동영상 "너에게 닿기를" 1기 15화 입니다.

 

- 매번 재생시 처음에 광고영상이(15~25초)끝난후 해당 영상이 재생이 되니 기다려주시면 됩니다.

- 화면이 작을경우 전체화면(십자 대각선 화살표모양의 버튼)으로보시면됩니다.

- 좀더 고화질로 보실려면 플레이어에서 360P 란곳을 눌러서 480P,720P,1080P 를 눌러 해상도를 올려주시면 
   됩니다.





애니정보

 제목
너에게 닿기를 ( 2009 년 )
 원제
君に?け
 영제
Kimi ni Todoke
 부제
너에게 닿기를 1기
 감독
카부라키 히로 (鏑木ひろ)
 원작
시이나 카루호 (椎名??)
 각본
콘파루 토모코 (金春智子)
 제작
프로덕션 IG
 저작권
ⓒ 椎名???集英社 / 「君に?け」製作委員?
 음악
S.E.N.S. Project
 장르
학원물 | 로맨스 | 드라마
 BA 등급
BA-13 (13세이상)
 구분
TV-Series
 총화수
25 분 X 25 화
 제작국
일본



애니소개

슈에이샤(集英社)의 만화 잡지 '별책 마가레트'에서 연재되고 있는 시이나 카루호 원작의 동명 만화를 원작으로 삼아 제작된 TV 시리즈 애니메이션. 음산하고 칙칙한 외모로 주위 사람들에게 공포의 대상이 되는 주인공 소녀 쿠로누마 사와코(일명 사다코)와 밝고 싹싹한 클래스의 인기 소년 카제하야 쇼타를 중심으로 하여 사랑과 우정 등 사춘기 소년소녀들의 감성을 섬세하게 그려가는 작품이다. 기본적으로는 소녀만화적 감성을 지닌 작품이지만 설정이나 연출 등에서 성별을 따지지 않더라도 즐겁게 볼 수 있는 장치들이 많이 들어 있기 때문에, 남성팬이라 해서 섣불리 겁을 먹을 필요는 없을 듯 보인다.

원작은 국내에서도 <너에게 닿기를>이란 제목으로 정식으로 번역, 소개되고 있다. 별책 마가렛의 대표작품 중 하나로 두터운 인기를 얻고 있는 데다 제32회 코단샤 만화상에서 소녀부문 수상작이 되었을 정도로 작품성 면에서도 나름대로 인정을 받고 있는 작품으로, 적절한 웃음과 더불어 등장인물들의 감정을 세심하게 묘사해 내는 작가의 연출력이 돋보인다. 애니메이션화와 더불어 게임(닌텐도 DS용)도 발매될 예정이라 하니 소녀만화계에서의 주목도와 기대감도 높다는 것을 확연하게 알 수 있다.

특히나 어떤 장르의 작품을 담당하더라도 좋은 퀄리티를 지닌 결과물을 보장해 주는 프로덕션 IG가 제작을 담당하고 있다는 점은 팬들에게 좀 더 큰 기대를 갖게 만드는 요인으로 작용하고 있다. 카부라키 히로(감독), 콘파루 토모코(시리즈 구성), 시바타 유카(캐릭터디자인) 등 주요 제작진들은 인지도 면에서는 좀 떨어질 지라도 꾸준히 경력을 쌓아온 스태프들이며, 음악을 담당한 S.E.N.S. Project도 프로덕션 IG의 작품들에서 좋은 활약을 해 왔던 지라 믿음이 간다.

대한민국에서는 애니 채널 투니버스를 통해 2010년 9월 20일 선행방영되면서 첫 선을 보였고 정식 방영은 9월 27일부터 시작되었다. 이후 지속적으로 재방영되고 있다.

OP. 「너에게 닿기를(きみにとどけ)」 노래 : 타니자와 토모후미
ED. 「짝사랑(片思い)」 노래 : Chara




 줄거리


어둠침침한 용모로 인해 '사다코'(영화 '링'에 등장했던 귀신의 이름)라는 별명으로 불리며 반 아이들에게 기피대상 1호 취급을 받고 있는 소녀 쿠로누마 사와코. 영감이 있다는 둥의 소문까지 더해져 주위 사람들에게 불필요한 두려움을 사고 있지만, 실은 밝고 순수한 성격을 가진 그저 평범한 여자아이일 뿐이다.
초등학교 시절부터 이어진 따돌림으로 인해 이미 그런 취급을 당하는 것에 익숙해져 버렸지만, 그런 자신에게도 스스럼없이 대해 주는 같은 반의 인기인 카제하야 쇼타는 어느샌가 사와코의 동경의 대상으로 자리잡았다. 우연한 계기로 사와코의 본모습을 보게 되었던 쇼타 역시 사와코를 돕고 싶어하고, 그렇게 쇼타를 비롯한 친구들의 도움을 받아 사와코는 조금씩이나마 자신을 둘러싼 편견의 껍데기를 탈피해 나가고자 노력하는데...
 


 

 


 


 







Posted by Hanyoung3290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