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V 만화애니 한글동영상 "오란고교 호스트부 / 사교클럽" 16화 입니다.
       TV 만화애니 한글동영상 "오란고교 호스트부 / 사교클럽" 16화 입니다.
       TV 만화애니 한글동영상 "오란고교 호스트부 / 사교클럽" 16화 입니다.


 

- 매번 재생시 처음에 광고영상이(15~25초)끝난후 해당 영상이 재생이 되니 기다려주시면 됩니다.

- 화면이 작을경우 전체화면(십자 대각선 화살표모양의 버튼)으로보시면됩니다.

- 좀더 고화질로 보실려면 플레이어에서 360P 란곳을 눌러서 480P,720P,1080P 를 눌러 해상도를 올려주시면 
   됩니다.





애니정보

 제목
오란고교 호스트부 ( 2006 년 )
 원제
?蘭高校ホスト部
 영제
Ouran Highschool Host Club
 부제
오란고교 사교클럽
 감독
이가라시 타쿠야 (五十嵐卓哉)
 원작
하토리 비스코 (葉鳥ビスコ)
 각본
에노키도 요우지 (??洋司)
 제작
본즈
 저작권
ⓒ 葉鳥ビスコ/白泉社?VAP?NTV?BONES
 음악
히라노 요시히사 (平野義久)
 장르
코미디 | 학원물 | 로맨스
 BA 등급
BA-13 (13세이상)
 구분
TV-Series
 총화수
25 분 X 26 화
 제작국
일본



애니소개

하쿠센샤(白泉社)의 소녀대상 만화잡지 LaLa에 연재중인 하토리 비스코의 동명 만화를 원작으로 한 애니메이션이다. 국내에서도 <오란고교 호스트부>라는 제목으로 학산문화사에서 정식 번역판 만화책이 출간되고 있기 때문에 국내 팬들 사이에서도 꽤 인지도가 있는 작품이다. 순정만화라는 장르와 '호스트'라는 제목의 어감 때문에 제목만 듣고도 손을 내젓는 사람이 있겠지만, 이 작품은 어디까지나 학원을 배경으로 한 개그물이므로 순정 작품들에 거부감을 느꼈던 팬들도 쉽게 다가갈 수 있으리라 여겨진다.

호스트(host)라는 단어는 원래 '손님을 접대하는 위치에 서 있는 사람'이라는 뜻인 만큼, 작중에서는 최근에 사용되는 변질된 의미로서의 '호스트'보다는 일단 원래의 의미를 전면에 내세우고 있다. 물론 '미소년 7명이 모인 호스트부'라는 것 자체가 변질된 의미의 '호스트'란 뜻을 내포하고 있지 않다고는 말하기 힘들긴 하지만. 어쨌거나 이 작품은 최고 명문가의 자제들만이 다니는 유명 사립 학교를 배경으로, 너무 한가한 나머지 학원 내의 여성들에게 기쁨을 선사하자는 목적으로 심심풀이 삼아 만들어진 '오란고교 호스트부'라는 클럽 내에서 일어나는 조금은 일상에서 엇나간 학원 생활을 그리고 있다.

재력, 미모, 두뇌 등 뭐 하나 빠질 것 없는 도련님들로 이뤄진 호스트부에 어느날 갑자기 (본의아니게) 들어오게 된 서민 후지오카 하루히가 일상에서 비일상으로 돌변한 생활 속에서 서민의 긍지를 지키며 꿋꿋하게 버텨나가는 이야기를 그리고 있다...라고 말하면 거짓말! 꿋꿋하다기보다는 의외로 아무 생각 없는 사상 유례없는 둔팅이 여주인공 하루히로 인해 지금까지 쌓아온 상식이 단번에 무너져내리는 상황을 겪게 되는 부잣집 도련님들과 서민 간의 작은 충돌이 볼거리라고 설명하는 쪽이 정확할 지도 모른다.

자칫 판타지로 분류할 수 있을 정도로 말도 안 되는 설정 속에서 벌어지는 웃지 않을 수 없는 상황들과 순정만화의 여주인공임에도 불구하고 주인공으로서의 자각이 한참은 부족한 주인공 하루히의 태도가 묘한 어울림을 가져와 웃음을 선사해 주는 작품이다. 약간은 무게있는 작품들로 자신들의 색깔을 굳히고 있던 제작사 BONES가 모처럼 손댄 개그물인만큼 새로운 감각의 웃음을 기대해 볼 수 있을 듯 하다.

한편, 대한민국에서는 케이블TV의 만화전문채널 투니버스에서 2007년 8월 13일에 첫 방송하였고 이후에도 지속적으로 방영되고 있다. 투니버스가 당초 신작으로 소개할 때에는 '오란고교 호스트부'라는 명칭으로 소개되었으나, 방송위원회 심의 과정에서 호스트라는 명칭이 국내에서는 안 좋은 뜻으로 알려져 있다는 지적이 제기되어 '오란고교 사교클럽'으로 제목이 교체되었다.

대한민국판에서 한가지 눈여겨봐야 할 것은 제116화이다. 2007년 9월 10일 제116화가 방송되기 직전에는 성우 시영준, 송준석, 최석필, 이장원, 안장혁이 출연한 패러디물 '오란고교 몬스터클럽'이 방송되었고, 제116화의 엔딩은 이들 5인방이 직접 부른 '어둠의 질주'가 방송되었다. 당초 이것은 본방 때 딱 한 번만 방송하기로 기획되어 있었지만, 시청자들의 강력한 요청으로 9월 16일 재방송 때 한 번 더 방송되었다. 이후 2차 방송 때에는 오란고교 몬스터클럽은 방송되지 않고 엔딩만 '어둠의 질주'가 방영되었으나, 3차 방송부터는 엔딩도 정상 버전으로 환원되었다.

OP. 「벚꽃 키스(?キッス)」 노래 : 카와베 치에코
ED. 「질주(疾走)」 노래 : LAST ALLIANCE

ypyp33 님의 설명 : 국내판 주제가 정보
OP. 「꽃잎키스」 노래 : 이용신
ED. 「질주」 노래 : 이도형



 줄거리


엄청난 부잣집 자제들만이 들어갈 수 있는 사립학교 오란 학원. 집안의 재력에 따라 반이 나뉘는 이 학원에서 A반에 속하는 학생들은 그야말로 어디가서 이름을 대도 이름이 통할 정도의 굉장한 재력가의 자제들이었다. 그러나 유일하게 '서민'이라 부를 수 있는 학생이 한 명 있었으니, 그는 바로 1-A반 소속의 특별대우 장학생 후지오카 하루히였다.
어느날 조용히 공부할 만한 곳을 찾기 위해 학교 안을 배회하던 하루히는 제3 음악실에 들어갔다가 그만 학교 안의 전설적인 존재 '오란고교 호스트부'와 조우하게 된다. 음악실을 거점으로 활동하는 그들은 각 학년 A반에 소속되어 있는, 집안, 인물, 두뇌 무엇 하나 빠지지 않는 엘리트 도련님들. 그러나 조금은 서민의 상식과 동떨어져 있는 이들의 모습을 보고 당황해 음악실을 빠져나오려던 하루히는 그만 비싸기 그지없는 꽃병을 깨고 만다. 깨진 꽃병의 가격은 터무니없이 커다란 금액이었고, 결국 하루히는 빚을 감해주는 조건으로 호스트부들의 노예(?)가 되고 마는데... 노예라고는 해도 심부름 담당 정도가 전부였지만, 이 정체를 알 수 없는 무리에게서 정신적으로 상당히 피곤함을 느끼는 하루히는 하루빨리 빚을 갚아 호스트부를 떠날 생각에 여념이 없고, 그런 하루히에게서 호스트로서의 자질을 발견한 다른 부원들은 호스트로서 손님을 접대하면 빚을 탕감해 주겠다고 제안한다.
과연 하루히에게 평온한 내일은 돌아올 수 있을 것인지?




 

 


 







Posted by Hanyoung3290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