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V 만화애니 HD 480P 한글자막 동영상 "망각의 선율14화 입니다.
                  TV 만화애니 HD 480P 한글자막 동영상 "망각의 선율" 14화 입니다.
                  TV 만화애니 HD 480P 한글자막 동영상 "망각의 선율" 14화 입니다.


- 매번 재생시 처음에 13~20초사이의
광고영상
이 끝난후 해당 영상이 재생이 되니
    기다려주시면 됩니다.

- 화면이 작을경우 전체화면 으로 보시면됩니다.

- 영상화질을 좀더 고화질로 보실려면 플레이어에서 360P 그림의 버튼를 눌러서
    480P, 720P , 1080P 해상도 (높을수록 고화질) 로 바꿔주시면 됩니다.






 


애니정보



 제목
망각의 선율 (2004 년)
 원제
忘却の旋律
 영제
Melody of Oblivion, The
 부제
망각의 선율
 감독
니시키오리 히로시 (錦織博)
 원작
GJK
 각본
에노키도 요우지 (??洋司)
 제작
J.C.Staff | 카도카와 서점 | TBS | GAINAX
 저작권
ⓒ GJK/「忘却の旋律」プロジェクト
 음악
하기타 미츠오 (萩田光雄)
 장르
판타지 | 액션
 BA 등급
BA-13 (13세이상)
 구분
TV-Series
 총화수
25 분 X 24 화
 제작국
일본












애니소개



2년 이상의 기획과 준비를 통하여 강력한 스태프진으로 무장한 프로젝트 애니메이션. 가이낙스와 J.C.STAFF가 공동 제작한 작품이다. 아즈망가 대왕 등으로 유명한 니시키오리 히로시가 감독을 맡고, 에반게리온 소녀혁명 우테나 프리크리 등 난해하기로 유명한 작품의 각본을 맡았던 에노키도 요우지가 각본을 맡았으며 캐릭터 디자인은 소녀혁명 우테나 의 하세가와 신야가, 아이바 머신 디자인은 나디아 와 에반게리온 으로 유명한 사다모토 요시유키가, 그 외에도 유명한 미술감독 등이 참가한 스탭진의 면면이 꽤나 화려하다.
 
제목처럼 본 작품은 음악이 큰 비중을 차지한다. 작품 자체에서는 바이올린 연주를 하는듯한 포즈, 악상 기호등의 이용등 음악과 관련된 요소들을 집어 넣어 놨으며 '선율' 인만큼 현악기를 이용한 배경음악이 작품을 더욱 묵직하게 이끌어가고 있다. 캐릭터들의 성(이름)이 음악과 관계된 용어라는것도 흥미로우며, 엔딩영상의 선율들도 눈여겨 볼만하다.
 
메로스의 전사로서 진정한 전투에 도전한다! 평온하지만, 지루하고 스트레스만 쌓이는 일상. 하지만 그런 일상에서 탈출할 수 있는 기회가 생긴다고 하면 당신은 어떻게 하겠는가? 일상에서의 탈출을 선택하면 자유로울 수는 있을지 몰라도 그 세계는 완전 미지의 세계. 어쩌면 현재 상태보다 오히려 더 힘든 상황이 기다리고 있을지도 모른다. " 망각의 선율 " 의 주인공 복카는 일상에서 의 탈출을 선택했다. 단, 그가 선택한 바깥 세상은 그의 상상 이상으로 가혹했다. 그곳 에는 몬스터와 목숨을 건 사투가 그를 기다리고 있었다.
 
" 사람이 사회에 처음 발을 내딛었을 때 그 안에서 어떻게 살아가면 좋을지 등에 관한 것들은 일인칭 주인공 시점에서 쫓아가 보고자 했습니다. 학생이었던 복카는 새로운 길을 골라 자유로운 몸이 되었지만, 진정한 의미로 자유로워졌을 때 도대체 무엇을 할 것인가. 거기서 직면하는 복카의 싸움과 그 결과를 봐주셨으면 합니다.." 이렇게 말하는 니시키오리 감독은 " 아즈망가 대왕 " , " 기동천사 엔젤릭레이어 " 등으로 좋은 평을 받았던 바 있다. 그런 그가 3년간의 준비 기간을 거쳐 발표한 것이 바로 이 작품이다.
 
이야기의 무대는 과거 몬스터와 인간이 전면 전쟁이 일어나 인간이 패배했던 세계, 지금은 그 기억도 희미해졌지만, 얼마 살아 남지 않은 " 메로스의 전사"들만이 몬스터와 의 전투를 계속하고 있었다. 전사들에게는 일반인에게는 보이지 않는 "망각의 선율"이라 불리는 여신이 보인다고 한다. 그녀의 모습을 볼 수 있었던 복카도 "메로스의 전사"로서 쉽지 않은 길을 걷게 된다. 전사의 무기는 기계생명체이기도 한 바이크, 아이바머신과 활이다.
 
"자신의 뜻을 펼치기 어려운 상황에 닥치면, 대부분의 사람들은 쉽게 포기를 합니다. 하지만 그런 가운데에서도 자신의 싸움을 믿고 포기하지 않고 곧은 길을 걸어 나간다. 그런 미지를 활에 담아 표현해 보고 싶습니다."
 에노키도 요지, 하세가와 신야 등과 같은 스태프들과 함께 의욕적인 테마를 선택한 니시키오리 감독, 그는 이 작품을 도고 앞으로 자신의 대표작이라고 불릴 것이라고 말한다.
 
"화살처럼 곧장 날아간다는 의미에서 변화구가 아닌 직구 승부랄 수 있는 작품입니다. 저도 주인공과 함께 여행을 떠나고 싶습니다." To. 니시키오리 감독.
 

OP. 「Will」 노래 - lisa
ED. 「손바닥의 빛(てのひらの光)」 노래 - 미나오
 
 
 
 

 




 

 줄거리



20세기에 인간과 몬스터 사이에 큰 전쟁이 벌어지고 승리는 몬스터가 거머쥐게 된다. 시간이 흘러 사람들은 그 사실을 잊었으며 정부는 진실을 감추고 학교에서는 왜곡된 현실과 비상식적인 가치관을 강요한다. 주인공 '복카'는 학교 교실에 앉아서 공부하는 것외에 다른 일들을 하고 싶어하지만, 엘리트인 형과 비교당하며 부모님께 압력받는 나날을 보낼 뿐이다. 이런 복카는 과거의 전쟁과 전사들이 실제 존재하지 않을까 믿고 있다.
 

그러던 어느날 그는 '사요코'라는 여자 아이를 만나 사람들이 부랑자라고 멀리하라는 인물이 전사임을 알게되어 그를 자주 보던 기계상으로 가게된다. 그러다 갑자기 하늘이 어두워지며 몬스터의 습격으로 메로스의 전사 '쿠로후네'는 복카가 보는 앞에서 전투를 치룬다. 싸움과 추격이 이어지는동안 보카는 전사들에게만 보인다는 '망각의 선율'을 보게되고 전사들에게 있는 문양이 팔에 나타나게 된다. 진실을 찾아서 복카는 모험을 떠나게 되는데...





 


 


 

 



 


 

 

 






Posted by Hanyoung3290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