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V 만화애니 HD 480P 한글자막 동영상 "봉신연의14화 입니다.
                        TV 만화애니 HD 480P 한글자막 동영상 "봉신연의" 14화 입니다.
                        TV 만화애니 HD 480P 한글자막 동영상 "봉신연의" 14화 입니다.


- 매번 재생시 처음에 13~20초사이의
광고영상
이 끝난후 해당 영상이 재생이 되니
    기다려주시면 됩니다.

- 화면이 작을경우 전체화면으로 보시면됩니다.

- 영상화질을 좀더 고화질로 보실려면 플레이어에서 360P 그림의 버튼를 눌러서
    480P, 720P , 1080P 해상도 (높을수록 고화질) 로 바꿔주시면 됩니다.






 


애니정보



 제목 봉신연의 (1999 년)
 원제 仙界? 封神演義
 영제 Soul Hunter
 부제 봉신연의
 감독 니시무라 쥰지 (西村純二)
 원작 후지사키 류 (藤崎?)
 각본 소고 마사시 (十川誠志)
 제작 TV 토쿄 | 스튜디오 딘
 저작권
 음악 사카이 료 (酒井良)
 장르 액션 | 판타지
 BA 등급 BA-17 (17세이상)  구분 TV-Series
 총화수 25 분 X 26 화  제작국 일본












애니소개



봉신연의는 중국의 4대 괴기소설중 하나이다. 하지만 후지사키 류의 만화판 봉신연의는 시대적 배경등을 원작 소설에서 따왔을뿐 여타의 구체적인 설정은 완전히 새로이 각색하였다. 기본적으로는 고대 중국의 왕조 교체기를 무대로 도사 태공망이 선인계, 인간계를 넘어 활약하고, 은을 멸망시킨 후 새로운 국가를 건국할 때까지의 이야기를 다루고 있다. 이렇듯 원작에 SF 환타지적인 요소를 가미한 만화판 봉신연의는 주간 소년 점프에서 연재되었고, 독자들의 뜨거운 반응에 따라 연재 개시후 얼마 지나지 않아 애니메이션으로 제작되는 등 큰 인기를 얻었다.
 

封神演義
중국의 고전소설.
은나라의 폭군 주왕과 그를 타도하기 위해 봉기한 주나라의 무왕의 싸움을 그린 소설로, 분류로는 신마소설에 속한다. 《봉신방(封神榜)》, 《상주열국전전(商周列國全傳)》 등으로도 불리며 저자는 육서성 또는 허중림이라고 전해지나 분명하지 않다. 또한 육서성이나 허중림 본인의 순수창작보다는 송원대(宋元代)에 나온 무왕벌주평화(武王伐紂平話) 같은 '무왕벌주'에 대한 민담을 새로 각색한 것에 가깝다.
은과 주의 싸움 속에서 신선들과 요괴선인들이 개입해 치고박고 하는 것이 참으로 일품.


원작의 묘사는 현대 한국의 기준으로는 참으로 막장을 달린다. 사람 죽이는 것은 예사요 아들을 죽여서 아비에게 먹인다거나(주문왕의 맏아들을 죽여서 그 고기를 문왕에게 먹였다-이 대목은 사서에서도 나오는 대목으로, 비단 소설의 이야기만이라 볼 수는 없다) 여성을 매우 격하(등선옥 포획을 두고 토행손과 주나라 진지에서 벌이는 논의를 보면 정신이 안드로메다로 날아간다)하는 등 참으로 거시기한 묘사가 많기 때문이다.
번역본 소설을 보다 보면 시도 때도 없이 모가지를 날리는 장면이 등장하며, 아무리 강력하게 묘사된 선인(예:황천화)이라도 '목이 날아갔다' 한 마디로 깔끔하게 죽여버리기도 한다.
오덕들은 아무래도 만화를 먼저 보게 될텐데, 의외로 보패의 묘사는 거의 비슷한것이 많다. 그러나 곤륜십이선인이 절교 십천군은 한손가락으로 가지고 놀 만큼 강하며[2], 문중이나 달기는 선인으로서의 능력은 오히려 듣보잡 수준이고, 태상노군이 직접 나서서 일을 처리하기도 하는 등 다른 부분이 많은 건 사실.
대표적인 형태인 십절진 격파의 경우, 은나라측에서 새로운 선인 등장해서 절진 하나 펼침 -> 주나라 측에서 듣보잡 선인을 내보냄 -> 깔끔하게 봉신됨 -> 그 과정을 자세히 본 다음 주나라 측의 1군 등장 -> 은나라측이 깔끔하게 봉신됨 -> 문중이 도망쳐서 절교측 선인들에게 징징되서 스카웃해옴
이런 패턴이 끝까지 반복된다. 365명을 한명씩 죽이기 귀찮았는지 만선진에서 백여 명을 한꺼번에 봉신시키는 기염을 토하기도 한다. 결정적으로 만화에선 딱 한컷나온 바주카(..)인 유리병이 속에 들어간 것을 녹이는 보패로 나온다.
이런 까닭에 중국사대기서에 《봉신연의》가 꼽히지 않는지도 모른다. 실제로 내용이 너무 천편일률적이고, 극의 수준 자체가 떨어진다. 문장도 그리 뛰어나지 않은 듯 하고.
삼국지연의도 그렇지만 이 소설도 사서의 기록과는 거리가 멀다. 예를 들어 주요 인물중 하나인 문중은 아예 창작 인물. 태상노군 같은 경우는 사실 아예 시대를 초월한 거다.(역사상의 노자는 이로부터 훨씬 뒤의 춘추전국시대의 인물이니-_-;)
사실 은주시대는 하도 오래전의 일이라 사서의 기록조차도 신뢰도가 떨어지는 편. 거기다가 소설이 되버렸으니….

OP. 「WILL」」 노래 - 요네쿠라 치히로
ED. 「FRIENDS」 노래 - 요네쿠라 치히로

 




 




 줄거리



시대적 배경은 중국 은나라 주왕 통치시대이다. 선녀인 달기가 자신의 원모습을 숨긴채 주왕의 비가 되어 현혹의 향기를 이용해 주왕의 넋을 빼놓은채 정치에 간섭하여 온갖 포악한 방법을 구사하는 등 통치의 기본을 흔들어 놓는다. 이에 더이상 방치해 둘 수 없다고 생각한 곤륜산 측은 젊은 신선 태공망과 그의 영수 사불상을 파견하여 봉신을 하도록한다. 그러나 이 봉신은 악한 신선이나 도사들만을 봉신할뿐만 아니라 일정한 인원수를 채우는 식이어서 생각지도 못했던 인물들이 봉신되기도 한다. 처음에는 단순히 달기만을 타겟으로 하여 봉신을 하려고 했으나 그 배후인 금오도가 움직이기 시작하면서 말그대로 봉신하느냐 봉신당하느냐의 치열한 싸움이 펼쳐진다.





 


 


 

 

 

 

 

 

 

 

 

 

 

 

 

 

 

 

 

 

 

 

 



 


 

 

 






Posted by Hanyoung3290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