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V 만화애니 HD 432P 한글자막 동영상 "인어의 " 1화 입니다.
                    TV 만화애니 HD 432P 한글자막 동영상 "인어의 " 1화 입니다.
                    TV 만화애니 HD 432P 한글자막 동영상 "인어의 " 1화 입니다.


- 매번 재생시 처음에 13~20초사이의
광고영상
이 끝난후 해당 영상이 재생이 되니
    기다려주시면 됩니다.

- 화면이 작을경우 전체화면 으로 보시면됩니다.

- 영상화질을 좀더 고화질로 보실려면 플레이어에서 360P 그림의 버튼를 눌러서
    480P, 720P , 1080P 해상도 (높을수록 고화질) 로 바꿔주시면 됩니다.






 


애니정보



 제목
인어의 숲 TV 시리즈 (2003 년)
 원제
高橋留美子劇場 人魚の森
 영제
Mermaid's Forest the TV Series
 부제
인어의 숲
 감독
오쿠와키 마사하루 (奥脇雅晴)
 원작
타카하시 루미코 (高橋留美子)
 각본
사사노 메구미 (笹野恵) | 미야시타 쥰이치 (宮下隼一)
 제작
소학관 (쇼각칸) | 토쿄무비신사 | TV 토쿄
 저작권
ⓒ 高橋留美子劇場製作委員会/テレビ東京
 음악
 장르
미스테리 | 호러 | 드라마
 BA 등급
BA-13 (13세이상)
 구분
TV-Series
 총화수
25 분 X 11 화
 제작국
일본












애니소개



소학관의 루믹 월드 스페셜로 발간된 인어의 숲, 인어의 상처 시리즈를 원작으로 하여 제작된 애니메이션. 이미 지난 1991년에 인어의 숲이, 1993년에는 인어의 상처가 각각 1(편)화 완결의 OVA로 제작된바 있다. 그에비해 이번에 제작되는 작품은 TV 시리즈로, 2003년 10월 4일부터 매주 토요일 심야 12시 55분에 방영된다. 본 작품은 총 11(편)화 완결로 TV를 통해 방영되었으나 DVD로 발매되면서 미방영 2(편)화가 추가되어서 13화(편)로 출시되었다. 다만 본 사이트에서는 TV 방영을 기준으로 11(편)화로 표기하였다.

전작 OVA는 호러 작품으로서의 만만치 않은 연출을 선보였지만, 짧은 러닝타임의 한계로 원작의 많은 설정들을 미처 다 보여주지 못해 인해 아쉬움을 많이 남겼다. 그에 비해 TV 시리즈는 OVA에서 묘사하지 못했던 마나에 대한 부분을 비롯하여, 500년전 어부였던 유우타의 과거 등을 비교적 자세히 보여준다.
 
오키나와에 서식하고 있다는 상반신은 여인의 모습이고 하반신은 물고기의 모습을 한 일본의 인어 전설을 기초로 구상된 이 작품은 기존의 인어에 대한 아름다운 이미지를 파괴하여 공포를 심어주었다. 인어의 고기를 먹은 사람은 대부분 죽거나 괴물이 되지만, 아주 극소수의 사람들은 그 순간부터 불로불사의 몸이 된다는 전설이 작품의 기본 설정이 되었다. 원작 인어 시리즈는 총 7개인데 인어의 숲에는 인어는 웃지 않는다, 투어의 마을, 인어의 숲라는 3개의 단편이 있고, 인어의 상처에는 꿈의 끝, 약속의 내일, 인어의 상처, 시리공주라는 4개의 단편이 있다.
 

OP. 「Like an angel」 노래 - 이시카와 치아키
ED. 「물웅덩이(水たまり)」 노래 - kayoko

 

 




 


 줄거리



500년전 평범한 어부였던 유우타는 어느날 동료들이 건네준 인어 고기를 먹고 불로불사의 몸이 된다. 같이 인어를 먹었던 동료 중 인어의 독을 견디지 못한 이들은 나리소코나이(괴물)이 되거나, 몇 일을 버티지 못하고 절명하였다. 유우타는 아내까지 얻었지만 세월이 가도 나이를 먹지 않는 그의 정체는 두려움과 묘한 동경의 대상이 되어 버린다.
 

아무리 큰 상처를 입어도 금새 낫는 몸이지만, 목을 자르면 죽을 수도 있다. 그러나 유우타는 평범하게 늙고, 평범하게 죽고 싶다는 소원 때문에 인어를 만나 원래의 몸 상태로 돌아가는 방법을 알아내고자 끝없는 여행을 시작한다. 하지만 그는 여행중 인어에게 먹이로 사육되고 있는 마나라는 소녀를 만나게 되고, 그가 인어에 대해 잘 알지 못했던 새로운 사실을 깨닫게 된다.
 

자신이 생각했던 것과는 너무도 다른 실제 인어의 모습에 충격을 받은 그는 갇혀서 자라온 마나를 데리고 함께 다른 새로운 인어를 만나기 위한 여행을 계속하는데.....

 





 



 

 



 


 

 

 





Posted by Hanyoung3290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