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VA 만화애니 HD 480P 한글자막 동영상 "최유기 리로드 -burial-" 2화 입니다.
            OVA 만화애니 HD 480P 한글자막 동영상 "최유기 리로드 -burial-" 2화 입니다.
            OVA 만화애니 HD 480P 한글자막 동영상 "최유기 리로드 -burial-" 2화 입니다.


- 매번 재생시 처음에 13~20초사이의 광고영상 (
)
이 끝난후 해당 영상이 재생이 되니
    기다려주시면 됩니다.

- 화면이 작을경우 전체화면 (
버튼) 으로 보시면됩니다.

- 영상화질을 좀더 고화질로 보실려면 플레이어에서 360P (
버튼) 를 눌러서

   
,
,
해상도 (높을수록 고화질) 로 바꿔주시면 됩니다.




 


애니정보

 제목
최유기 리로드 -burial- ( 2007 년 )
 원제
最遊記RELOAD -burial-
 영제
Saiyuki Reroad -burial-
 부제
최유기 리로드 burial
 감독
오오하타 코이치 (大畑晃一)
 원작
미네쿠라 카즈야 (峰倉かずや)
 각본
스미사와 카츠유키 (隅?克之)
 제작
암스 | 스튜디오 피에로
 저작권
ⓒ 峰倉かずや?一迅社/OVA最遊記RELOAD製作委員? 2007
 음악
 장르
액션 | 판타지
 BA 등급
BA-13 (13세이상)
 구분
OVA
 총화수
30 분 X 3 화
 제작국
일본



애니소개

1999년의 <환상마전 최유기>부터 시작되어 2004년의 <최유기REROAD GUNLOCK>까지 꾸준히 애니메이션이 이어져 온 최유기 시리즈. 애니화가 계속 이어졌다는 것만으로도 상당한 인기를 얻었다는 사실은 쉽게 짐작할 수 있지만, 작품 자체의 질과 원작에서 벗어난 스토리 전개 등으로 인해 팬들 사이에서는 여전히 논란이 끊이지 않고 있기도 하다. 이번에 3권의 OVA로 등장하는 burial 시리즈는 OVA인 만큼 보다 공을 들인 작화와 원작에서 이미 인기가 반증되었던 '매장(埋葬)편'을 중심축으로 이야기를 끌어내었다는 점에서 다시 한 번 팬들의 기대를 모으고 있다.

이번 OVA 시리즈는 삼장법사의 장(DVD 1권), 손오공의 장(DVD 2권), 오정과 팔계의 장(DVD 3권)으로 나뉘어 권별로 중심 인물과 이야기가 달라진다. 일명 '과거편'이라고도 불리는 매장편은 삼장 일행이 함께 서역으로 떠나는 여행을 하기 이전으로 돌아가서 펼쳐지는 이야기로, 저마다의 사연을 가슴에 묻고 내일을 향해 걸어나가게 되는 네 남자의 사연은 원작이 연재되었을 때 큰 반향을 모았던 에피소드이다.

OP. 「Late-show」 노래 : GARDEN
ED. 「shiny moon」 노래 : 세키 토시히코, 호시 소이치로, 히라타 히로아키

※ 시리즈 개요
OVA(1999) 최유기 : 전 2권.
TVA(2000) 환상마전 최유기 : 전 50(편)화.
MOV(2001) 극장판 환상마전 최유기 Requiem 선택받지 못한 자의 진혼가 : 100분 분량.
TVA(2003) 최유기 RELOAD : 전 25(편)화.
TVA(2004) 최유기 RELOAD GUNLOCK : 전 26(편)화.
OVA(2007) 최유기 RELOAD -burial- : 전 3권.
OVA(2011) 최유기 외전 : 전 3권.





 줄거리


:: 오곡의 장
때는 지금으로부터 20년 전. 현장 삼장의 스승인 광명 삼장법사는 오랜 지인인 강내 삼장법사의 초대를 받아 선오사를 방문한다. 그는 자신의 명이 얼마 남지 않았음을 깨닫고, 자신의 후계자이자 경문을 이어받을 새로운 삼장을 선출하기 위한 입회인으로 광명 삼장을 부른 것이었다. 선오사에 있던 수많은 승려들 중 단연 두각을 나타내는 이는 강내 삼장의 수제자이기도 한 건읍이라는 청년이었지만, 강내 삼장법사는 차기 삼장법사의 후보로 건읍을 지명하지 않는데...
:: 현장 삼장의 장
자신의 목숨과 맞바꾸어 스승이자 어버이와도 같은 광명 삼장법사를 잃게 된 소년 홍류. 그는 광명 삼장의 유지를 받들어 그의 정식 후계자인 제 31대 현장 삼장법사가 되었다. 그러나 잃어버린 경문을 찾기 위한 가혹한 여정 탓에 몸도 마음도 피폐해진 현장 삼장. 삼불신은 그런 그에게 장안의 대사원인 경운원에 머물 것을 명하고, 여전히 끝없는 악몽과 번뇌에 시달리던 현장은 경운원의 주지스님인 대각 스님을 만나게 되는데...
:: 오공의 장
쓰라린 과거를 안고 주지가 되어 한 절을 이끌어 가는 골초 땡중, 31대 당아 현장삼장. 그러나 어느날 그의 귀에 낯선 목소리가 들려오게 된다. 목소리를 듣게 된 자신의 모습과 자신의 스승 광명삼장 법사의 모습이 겹쳐 보이자 삼장은 주저않고 길을 떠나지만, 기나긴 여정의 끝에 그의 눈에 띈 것은 얼빠진 얼굴의 한 꼬마아이였다. 그저 단순한 먹보 꼬맹이 정도로만 여긴 그 꼬마아이는 사실 기억을 잊은 한 신격 존재였는데...
 
 

 

 


 

 



 







Posted by Hanyoung3290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ㅇㅇ 2014.10.05 21:0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최유기 외전 1~3 다시 올려주시면 안될까요 ?ㅠㅠㅠ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