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V 만화애니 HD 720P 한글자막 동영상 "노다메 칸타빌레 파리편" 2기 9화 입니다.
          TV 만화애니 HD 720P 한글자막 동영상 "노다메 칸타빌레 파리편" 2기 9화 입니다.
          TV 만화애니 HD 720P 한글자막 동영상 "노다메 칸타빌레 파리편" 2기 9화 입니다.


- 매번 재생시 처음에 13~20초사이의 광고영상 () 이 끝난후 해당 영상이 재생이 되니
    기다려주시면 됩니다.

- 화면이 작을경우 전체화면 ( 버튼) 으로 보시면됩니다.

- 영상화질을 좀더 고화질로 보실려면 플레이어에서 360P ( 버튼) 를 눌러서

    , , 해상도 (높을수록 고화질) 로 바꿔주시면 됩니다.




 


애니정보

 제목 노다메 칸타빌레 파리편 ( 2008 년 )
 원제 のだめカンタ?ビレ 巴里編
 영제 Nodame Cantabile Paris
 부제 노다메 칸타빌레 파리편 (2기)
 감독 콘 치아키 (今千秋)
 원작 니노미야 토모코 (二ノ宮知子)
 각본 에노키도 요우지 (??洋司)
 제작 J.C.Staff
 저작권 ⓒ 二ノ宮知子 ?講談社?のだめカンタ?ビレ2 製作委員?
 음악 마츠타니 스구루 (松谷卓)
 장르 드라마 | 코미디
 BA 등급 BA-13 (13세이상)  구분 TV-Series
 총화수 25 분 X 11 화  제작국 일본



애니소개

2007년 1월부터 후지 TV의 노이타미나 시간대(목요일 심야)를 통해 방영되어 좋은 반응을 얻었던 작품 <노다메 칸타빌레>의 2기 시리즈. 주인공인 노다메와 치아키가 프랑스로 유학을 감으로써 이야기의 무대가 파리로 옮겨졌기에 '파리편'이라는 부제를 들고 등장했다. 이번 시리즈는 전작보다도 짧은 1쿠르 분량으로 예정되어 있지만, 그래도 전작에서 아쉬움을 가졌던 팬들에게는 분명 반가운 소식임에 틀림없을 것이다.

원작은 코단샤의 잡지 'Kiss'에서 연재중인 니노미야 토모코의 동명 만화로, 단행본 21권까지의 누계 판매량이 벌써 2800만부를 돌파했을 정도로 엄청난 인기를 얻고 있는 순정만화계의 대히트작이다. 게으르고 지저분하지만 음악에 대한 재능만큼은 뛰어난 노다메와 모든 것이 완벽하지만 작은 트라우마 때문에 지휘자의 길을 걷지 못하고 있었던 치아키를 이야기의 주축으로 삼아 새내기 음악가들의 음악에 대한 열정과 노력을 웃음과 함께 버무려 그려내고 있는 작품이다. 애니메이션보다 한 발 앞서 선보인 드라마가 원작 팬들의 우려를 뒤엎고 상당한 성공을 거두면서 사회적으로 "노다메 붐, 클래식 붐"이 조성되는 계기를 만든 작품이 되기도 했다.

이번 시리즈는 전작과 배경이 완전히 뒤바뀌는 만큼 노다메와 치아키를 제외하고는 새로운 캐릭터들이 대거 추가되어 신선한 느낌을 준다. 제작진 역시 일부에 변경이 있었는데, 전작을 잘 이끌었던 카사이 켄이치 감독이 물러나고 이번에는 <쓰르라미 울 적에> 시리즈와 <순정 로맨티카> 등으로 이름을 알린 콘 치아키가 새로이 감독 위치에 올라 있으며, 시리즈 구성도 <소녀혁명 우테나> <신세기 에반게리온> <오란고교 호스트부> 등의 작품에 참여했던 에노키도 요우지가 이어받게 된다. 새로운 얼굴들로 편성되었지만 모두 실력이 검증된 스태프들인 만큼 '노다메스러운' 작품의 분위기를 얼마나 멋지게 재현해 줄 지가 기대되는 바이다.

OP. 「Sky High」 노래 : 고스페라즈
ED. 「토쿄 et 파리(東京 et 巴里)」




 줄거리


일본의 모모가오카 음악대학에서 운명적인 조우를 하게 되었던 노다메와 치아키. 여전히 지저분하고 게으르고 변태스러운 노다메와 여전히 모든 것이 완벽한 치아키는, 치아키의 트라우마 극복을 계기로 함께 프랑스의 파리로 유학을 떠나게 된다. 파리의 하숙집에서 애니메이션 마니아인 프랑스인 청년 프랑크와 멋부리기를 좋아하는 괴물화장 아가씨 타냐를 친구로 사귀게 되고, 일본에서 유학을 온 쿠로키까지 다시 만나게 되면서 노다메와 치아키의 파리 생활은 일본에서와 마찬가지로 유쾌한 소동이 끊이지 않는데...



 


 

 

 

 

 

 

 

 

 

 

 

 

 

 

 

 

 


 







Posted by Hanyoung3290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