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V 만화애니 HD 720P 한글자막 동영상 "허니와 클로버" 2기 10화 입니다.
              TV 만화애니 HD 720P 한글자막 동영상 "허니와 클로버" 2기 10화 입니다.
              TV 만화애니 HD 720P 한글자막 동영상 "허니와 클로버" 2기 10화 입니다.


- 매번 재생시 처음에 13~20초사이의 광고영상 (
)
이 끝난후 해당 영상이 재생이 되니
    기다려주시면 됩니다.

- 화면이 작을경우 전체화면 (
버튼) 으로 보시면됩니다.

- 영상화질을 좀더 고화질로 보실려면 플레이어에서 360P (
버튼) 를 눌러서

   
,
,
해상도 (높을수록 고화질) 로 바꿔주시면 됩니다.




 


애니정보

 제목
허니와 클로버 2 ( 2006 년 )
 원제
ハチミツとクロ?バ?II
 영제
Honey and Clover
 부제
하치쿠로ㅣ허니와 클로버 2기
 감독
나가이 타츠유키 (長井龍雪)
 원작
우미노 치카 (羽海野チカ)
 각본
쿠로다 요스케 (?田洋介)
 제작
J.C.Staff | 후지 TV
 저작권
ⓒ 羽海野チカ/集英社?ハチクロ製作委員?
 음악
살롱'68 | DEPAPEPE | 하야시 유조 (林有三)
 장르
드라마 | 로맨스
 BA 등급
BA-13 (13세이상)
 구분
TV-Series
 총화수
25 분 X 12 화
 제작국
일본



애니소개

2005년 4월 방영이 시작되어 심야 애니메이션으로서는 보기 드물 정도의 호평을 얻었던 작품 <허니와 클로버>. 후지 TV의 '노이타미나 기획'의 첫탄으로 매우 성공적인 출발을 보였던 작품이 2006년 드디어 2기로 다시 팬들을 찾아온다.

원작인 만화가 완결되지 않은 상태에서 방영을 시작한 애니메이션은 원작의 중반부까지를 다루며 깔끔하게 전24(편)화로 끝을 맺었다. 일반적으로 미디어믹스가 진행되면 그 표현의 차이로 인해 원작의 팬들에게 반감을 사는 경우가 많지만, 이 작품의 경우에는 원작의 어수선한 그림체를 깔끔하게 정돈하여 파스텔 색감으로 기조를 잡으면서도 동적인 표현과 코믹 요소를 잘 살려 내어, 애니로 처음 접한 사람이나 원작의 팬 모두를 만족시키는 좋은 미디어믹스 사례로 남았다. 특히나 효과적인 BGM의 삽입과 성우들의 연기 또한 인기의 원인이 되어, 방송이 종료된 이후에도 남은 분량을 제작해 달라는 팬들의 성원이 계속되었다. 결국 2006년이 되어 2기 제작 발표가 이뤄졌고, 노이타미나 기획의 4탄인 <수왕성>의 종영 이후인 2006년 6월 29일에 첫화가 방영될 예정이다.

1기 초반부에 이미 원작자인 우미노 씨가 연재 분량이 얼마 남지 않았음을 암시하였고, 단행본 8권 이후의 전개 역시 상당히 급진전되고 있어, 원작의 엔딩이 애니의 엔딩에도 적잖은 영향을 끼칠 것은 쉽사리 예상되는 바이다. 단 1기보다는 좀 더 심각한 사건이 많아질 예정인 만큼, 1기의 부드럽고 따스한 분위기를 기다렸던 팬들에게는 각오가 필요할 지도 모르겠다.

1기 시리즈의 감독을 맡았던 카사이 켄이치는 감수 위치로 물러나며, <마호라바> 등의 작품에 참여했던 나가이 타츠유키 감독이 새로이 감독으로 기용되었다. 각본 및 기타 제작진은 1기와 동일하게 진행되며, 특히나 1기의 오프닝과 엔딩을 맡았던 YUKI와 스네오헤어 역시 2기 시리즈에도 그대로 이름을 올리게 된다. 모든 제작진이 다시 한 번 뭉친 만큼, 1기보다 파워업된 2기를 기대해 보자.

OP. 「ふがいないや(한심해)」 노래 : YUKI
ED. 「スプリット(스플리트)」 노래 : 스네오헤어




 줄거리


20대 미대생들의 청춘스케치가 펼쳐진다. 무슨 일이건 마음먹은 대로 할 수 있을 것 같은 그들, 그러나 인생의 진한 아픔이 함께 따라온다. 이루어지지 않는 사랑에 가슴 아파하고, 자신의 가야 할 길을 찾아 방황과 고독을 씹고. 젊음이라는 이름이 이들에게 주는 선물은 결코 편한 것만은 아니지만 그것을 딛고 일어서는 그들의 모습은 눈부시기만 한데...
꿀처럼 달콤하고 네잎클로버처럼 희망을 가질 수 있는 현실은 주어지는 것이 아니라 스스로 만들어나가는 것임을 그들은 모두 깨닫는다. 모두가 헤어지는 이별이 마냥 슬프지만은 않은 것은 그래서인지도 모른다. 하구를 영원한 마음속 연인으로 남기며 떠나가는 타케모토의 눈물은 아침 햇살처럼 아름답기만 하고...
철부지같은 젊음이 조금씩 인생을 배우는 풋풋한 애니.....................




 

 

 


 


 






Posted by Hanyoung3290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