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V 만화애니 HD 592P 한글자막 동영상 "몬스터 (MONSTER)" 44화 입니다.
           TV 만화애니 HD 592P 한글자막 동영상 "몬스터 (MONSTER)" 44화 입니다.
           TV 만화애니 HD 592P 한글자막 동영상 "몬스터 (MONSTER)" 44화 입니다.


- 매번 재생시 처음에 13~20초사이의 광고영상 (
)
이 끝난후 해당 영상이 재생이 되니
    기다려주시면 됩니다.

- 화면이 작을경우 전체화면 (
버튼) 으로 보시면됩니다.

- 영상화질을 좀더 고화질로 보실려면 플레이어에서 360P (
버튼) 를 눌러서

   
,
,
해상도 (높을수록 고화질) 로 바꿔주시면 됩니다.





애니정보

 제목
몬스터 ( 2004 년 )
 원제
MONSTER (モンスタ?)
 영제
MONSTER
 부제
몬스터
 감독
코지마 마사유키 (小島正幸)
 원작
우라사와 나오키 (浦?直樹)
 각본
우라하타 타츠히코 (浦畑達彦)
 제작
니혼TV (NTV) | 매드하우스
 저작권
ⓒ 浦? 直樹 / 小?館 / NTV / VAP
 음악
하이시마 쿠니아키 (?島邦明)
 장르
드라마 | 미스테리
 BA 등급
BA-17 (17세이상)
 구분
TV-Series
 총화수
25 분 X 74 화
 제작국
일본



애니소개

<마스터 키튼>, <파인애플 아미>, <야와라>, <20세기 소년> 등 장르를 넘나들며 다양하고도 작품성 높은 만화를 선보인 우라사와 나오키. 그런 그의 대표작 중 하나인 <몬스터>는 탄탄한 스토리를 통해 독자를 확실하게 매료시킨 미스테리 스릴러 작품이다. 1994년 12월부터 2001년 12월까지 <빅코믹오리지널>에 연재된 이 작품은 총 18권으로 완결되었으며, 캐릭터 상품 시스템을 동반한 소년 만화계의 작품이 아님에도 불구하고 일본 내에서만 2000 만부 판매 돌파의 위업을 달성했다. 애니메이션화가 기대되었던 작품 중 하나로 2004년 4월 6일부터 닛폰 TV 계열을 통해 방영 개시된다.

구동독 시절 냉혹한 인간을 길러내기 위한 실험장이었던 고아원 '511 킨더하임' 출신으로 금발에 곱상한 외모를 하고 있지만 악마의 화신이나 다름없는 요한. 반면 누명을 쓴 채 쫒기면서도 인술을 펼치는데 있어 주저함이 없는 뇌외과 전문의 텐마 켄조. 이렇듯 고도의 지능적 살인범인 요한과 텐마와의 질긴 악연을 풀어가는 작가의 솜씨는 아주 탁월하다.

동전의 양면처럼 공존하는 선과 악, 지킬 박사와 하이드의 변주곡이나 다름없는 요한과 텐마의 강렬한 캐릭터 카리스마. 한편 텐마를 살인범으로 굳게 믿으며 쫒고 있는 룽게 경부, 요한의 쌍둥이 여동생 니나가 다른 한 축을 이루며 팽팽히 전개되는 본편은 인간의 내면에 존재한 악마성을 집요하게 파고들면서 동시에 휴머니즘을 외친다.

애니메이션 제작은 매드 하우스가 하며, 감독에는 코지마 마사유키, 캐릭터 원안에는 코사카 키타로, 캐릭터 디자인에는 후지타 시게루, 각본에는 우라하타 타츠히코가 참가한다. 이들은 우라사와 나오키의 또 다른 대표작 중 하나인 <마스터 키튼>의 애니메이션판 제작에 참가한 바 있던 스탭들이다.


OP. 「GRAIN」
1ED. 「for the love of life」 노래 : David Sylvian
2ED. 「Make It Home」 노래 : 후지코 헤밍




 줄거리


텐마 켄조는 병원장의 외동딸과 약혼한 사이로 실력과 인품이 모두 출중한 전도 유망한 뇌과 의사이다. 그러나 부정부패한 병원의 정치적 암투에 이용당하는 사이 양심의 가책을 느낀 그는 갈등을 겪는다. 이런 갈등은 뒤늦게 후송돼온 시장을 먼저 이송되어온 위급 상태의 소년보다 먼저 수술하라는 원장의 명령을 거부하면서 극에 달한다. 생존률이 낮아보였던 소년 요한은 텐마의 뛰어난 의술로 인해 목숨을 건지지만, 한낱 소년보다 사회적 인지도가 높은 시장을 더 우선시한 병원측은 끝내 시장이 숨을 거두자 병원의 평판이 떨어질 것을 우려하여 모든 책임을 텐마에게 전가한다.
이 때부터 앞날에 먹구름이 낀 텐마. 엎친데 덮친격으로 하룻밤새 병원의 핵심 세력인 병원장과 외과부장, 외과 레지던트 치프 모두가 의문의 독살을 당하면서 그의 일생은 격류에 휘말리게 된다. 그러나 새로이 병원을 장악한 이사장은 그를 외과부장에 임명하고 그로부터 9년의 세월이 흐른다.
예나 지금이나 변함없이 성실한 의사로 살아가던 텐마는 독살 사건의 와중에 실종된 소년 환자 요한과 재회하게 된다. 병원장 살인은 물론 최근의 연쇄 살인 사건의 범인이 자신임을 밝힌 요한은 태연하게 텐마의 눈앞에서 사람을 살해한다. '나는 그때, 죽었어야 했다. 선생이 나를 살려낸 거야.'라고 말하는 요한. 텐마는 자신이 목숨을 구해준 소년이 악마의 내면을 지닌 몬스터나 다름없다는 생각에 고통받으며 그의 행적을 뒤쫒기 시작하는데.....




 

 

 




 
 



저작자 표시
신고




Posted by Hanyoung3290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헐.. 충격 2014.09.10 19:2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어떤 화보다 가장 충격적이다

  2. 카나상 2016.12.18 16:0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ㄷㄷ;;;;;;;;;;;;;;;;;;;;;;;;;;;;;;;;;;;;;;;;;;;;;;;;;;;;;;;;;;;;;;;;;;;;;



티스토리 툴바